최종편집 : 2018.12.14 금 11:02
> 뉴스 > 종합
     
김한표의원,남부내륙철도 예타 면제 강력 촉구 거제 해양플랜트국가산단 연내 결론내야
산업위기특별대응지역 지정 연장해야
2018년 11월 10일 (토) 12:02:43 거제뉴스 caramd3355@hanmail.net

   
 
   
 
-고용위기지역, 조선업 특별고용지원업종, 산업위기특별대응지역 지정 연장해야
-일부 조선산업 지원예산 집행률 매우 저조, 조속히 집행해 위기극복 마중물 되야


국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김한표 의원(자유한국당, 경남 거제시)은 8일 국회에서 열린 2019년도 경제부처 예산심사에 참석해 남부내륙철도와 해양플랜트국가산단을 연내에 결론짓도록 강력히 촉구했다.

아울러 조선 및 자동차 산업 침체로 인한 지역경제 위기극복을 위해 고용위기지역과 조선업 특별고용지원업종, 산업위기특별대응 지역의 지정을 연장하고 관련 예산을 증액해 줄 것을 정부에 강력히 요구했다.

이 날 김한표 의원은“엊그제 종합심사에서 이낙연 국무총리께서 연말까지 남부내륙철도 예타면제 문제를 결론 내겠다는 답변에 감사드린다”고 운을 뗀 뒤“수도권의 철도사업 시계는 끊임없이 잘 돌아가는데, 철도 소외지인 서부경남 지역의 철도는 하염없이 기다리고 있다”고 말하며,“지역균형발전 차원에서 연말까지 남부내륙철도에 대한 예타 면제가 결론 나도록 독려해 주시길 바란다”고 요구했다.

이어 김한표 의원은“거제해양플랜트국가산단은 모든 사업절차를 끝내놓고 작년 11월부터 현재까지 진전되는게 없는 상황”이라고 지적하며,“국토부가 거제해양플랜트국가산단에 대한 의지가 있다면, 빠른 시간 내에 추진해서 연말 내로 결단을 내려주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이에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은 검토해 별도로 보고하겠다고 답변했다.

또한 김한표 의원은“산업위기특별대응지역 지원 관련 추경예산 1,382억원 중 9월 말까지 집행 된 것이 707억, 집행률이 51%로 매우 저조하다. 조선업 부품기업 위기극복 R&D사업 경우에는 실집행률이 0%로 나타났다. 예산이 실질적으로 쓰일 수 있도록 해주길 바란다”고 강조하며,“거제시에 대한 고용위기지역, 산업위기특별대응지역 지정 그리고 조선업 특별고용지원업종 지정 연장이 필요하다”고 당부했다.

이에 이재갑 고용노동부장관은“거제시 고용위기지역 지정과 조선업 특별고용지원업종 지정 연장에 대해 잘 검토해보겠다”고 답변했으며,

김용진 기획재정부 차관 또한“예산이 신속하게 집행될 수 있게 챙겨보겠다”고 답변하며,“산업위기특별대응지역 연장 여부 심사 시 잘 검토하겠다”고 답변했다.

이 밖에도, 김한표 의원은 ▲ 어촌 뉴딜300사업 조기추진 ▲ 거제시 국지도 58호선, 국도 14호선 사업의 조속한 추진에 대해 강조하고 사업이 차질 없이 추진 될 수 촉구했다.



거제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 거제뉴스(http://www.geoje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제호 : 거제뉴스 | 명칭 : 인터넷신문 | 경남 거제시 연초면 송정리 156-18번지 | TEL 055-637-6889 | FAX 055-637-4467
사업자등록번호 612-22-62311 | 등록번호 : 경남 아00042 | 등록일자 : 2007.9.5 | 발행연월일 : 2007.9.5
발행인 편집인 : 유정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정영
Copyright 2007 거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eojenews.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