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7.23 화 09:03
> 뉴스 > 종합
     
이상문의원 도심주차난 해결안에대한 정책여론 조사결과
2010년 03월 24일 (수) 09:11:12 거제뉴스 caramd3355@hanmail.net
도심주차 해결책은 ? 이상문 거제시장 한나라당예비후보 정책여론조사결과

거제시장 이 상문 한나라당 예비후보자는 지난 3월 21일부터 23일 양일간 구 신현읍, 연초, 옥포, 아주, 장승포, 능포, 마전동민을 대상으로 후보자 측에서 내세우는 정책 중 도심 주차 문제에 대해 ARS여론 조사를 하였으며 그 결과를 당 신문사에 보내왔다.

이상문 후보자측은 지지도에 대한 여론조사는 여론조사 표본 산출 방법 및 질문하는 순서, 노년층의 기계 음성에 대한 인식 부족 등 이유로 ARS를 통한 여론조사는 의미가 없는 것으로 판단하며, 도토리 키재기식 여론조사 보다는 실질적인 정책에 대한 수렴 과정이 더 중요하다 판단되어 정책 여 론 조사를 하였다고 그 배경을 밝혔다. 유효 표본은 460개 이며 신뢰구간 95%, 표본오차 ±4.56%P이며, 정책의 방향성 설정을 위한 자료로는 충분 하다고 밝혔다.

   
 
   
 
1) 주차장 건립에 대한 답변 결과 2) 고현천변 6차선 복층화 주차장
<분석결과>

   
 
   
 
3,000대주차장 건립에 대해서는 전적으로 찬성 및 고현천변 6차선 1Km를 복층화 후 주차장으로 건설하는 안은 위치에 대한 타 지역주민 이해 부족 근거로 판단되어 짐.
   
 
   
 
질문의 상세내용은 1)고현 1500대, 옥포 500대, 기타지역 1,000대 총 3,000대 규모 주차장 건립 2) 고현지역 주차장 건설은 고현천변 2-2대로 6차선 1KM구간을 2층화 시켜 1,000대 규모 주차장 건립에 대한 질문 3) 재래시장 등 도심 주요 구간의 주차단속시간 조정( 점심시간, 장보는 시간 등 일일 2시간은 주차 단속 미 시행) 에 대한 여론 수렴 질문이었다.
<분석 결과>

차량 소통과 주차불편에 대한 의견을 묻는 질문이었으며, 일률적인 주차 단속보다는 시간대를 안배하여 단속하는 건에 대서는 대부분 찬성 의견이었음.
특이할 점은 반대 29%로 주차단속은 불편 하지만 단속의 불가피성을 인정하는 높은 시민 의식을 볼 수 있는 결과로도 해석되나, 주차 단속하는 방법은 융통성 있게 함이 적합한 정책이라 해석되어지며 주차시간의 탄력적 운영은 정책보조수단으로 유효한 것으로 판단되어 짐.

1)번 질문에 대다수 주민이 찬성(찬성 74.6%, 반대 9.3%, 잘 모름 16.1%) 하였으며, 2)번 질문도 대다수 주민이 찬성(찬성 56.7%, 반대 20.2%, 잘 모름 23%)하였으며 3)번 질문 또한 대다수 주민이 찬성( 찬성 63.6%, 반대 28.9%, 잘 모름 7.4%)하였다고 밝혔다.

대형 주차장 건립에는 전적으로 찬성하나 지역별 응답 내용 분석결과 지역별 편차가 다소 존재하여 정책 개발에도 지역균형에 안배를 해야 하는 것으로 자체 분석을 한다고 밝혔다.

이상문 거제시장 한나라당 예비후보자는 지난 2월19일 기자회견에서 밝힌바와 같이 여론정치의 중요성을 강조하면서 공약 수립 때부터 주민의 의견수렴이라는 정책선거를 실천 하고자 상기정책 여론조사를 하였다고 강조 하였다. 여론조사 세부결과는 선거분위기 과열 우려 및 공명선거를 위해 홈페이지 (www.sangmui.com) 에만 게시 한다고 밝혔다.


거제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 거제뉴스(http://www.geoje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제호 : 거제뉴스 | 명칭 : 인터넷신문 | 경남 거제시 연초면 송정리 156-18번지 | TEL 055-637-6889 | FAX 055-637-4467
사업자등록번호 612-22-62311 | 등록번호 : 경남 아00042 | 등록일자 : 2007.9.5 | 발행연월일 : 2007.9.5
발행인 편집인 : 유정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정영
Copyright 2007 거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eojenews.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