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7.23 화 09:03
> 뉴스 > 종합
     
거제시, 전국 최초 QR코드 건물번호판으로 모두 교체
QR코드 활용 주소기반 긴급신고 및 행정서비스 활성화
2024년 06월 20일 (목) 08:13:50 거제뉴스 caramd3355@hanmail.net
   
 
     
 

 QR코드 활용 주소기반 긴급신고 및 행정서비스 활성화

거제시(시장 박종우)는 건물의 도로명주소를 안내하는 건물번호판에

대하여 2026년까지 QR코드 활용한 주소기반 119, 112 긴급신고

문자서비스 및 거제시 카카오톡, 안전신문고 등 행정서비스를

제공하는 건물번호판으로 전면 교체한다고 밝혔다.

 

2011년 7월 29일 도로명주소가 공법상 주소로 도입됨에 따라 건물의

도로명주소를 안내하는 건물번호판을 2009년에 설치하였으나,

탈색, 훼손 등 노후화되어 가시성이 떨어지고 도시미관을 저해하고

있다.

 

거제시는 10년 이상된 노후 건물번호판이 전체 33,622개 중

26,774개로 80%를 차지하고 있어, 2023년부터 노후 건물번호판

교체사업을 시작했다.

 

시는 건물번호판 교체에 맞춰 건물번호판이 단순히 도로명주소만

안내하기보다는 집집마다 설치하는 장점을 살려 건물번호판에

QR코드를 표기하여 비상시 QR코드를 스캔하면 119, 112 긴급신고

버튼을 누르면 구조요청 문자가 현재 위치의 주소정보와 함께

전송돼 주소기반 긴급신고 문자서비스를 탑재한 건물번호판을

설치하고 있다.

 

또한, 카카오지도에 현재 위치의 주소(위치)정보, 거제시 카카오톡채널

및 홈페이지, 안전신문고, 정부24, 국민콜110 등 공공앱 또는 공공웹

사이트를 연계하여 맞춤형 행정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시는 작년에 면·동사무소, 소방서, 경찰서, 학교 등 주요 공공기관과

마을회관, 병원, 유치원, 어린이집, 운동장 등 다중이용시설에 QR코드

건물번호판을 새롭게 설치하여 서비스를 운영하였으며,

 

시민과 소방, 경찰 등 공공기관의 호응도가 높아 올해부터 모든 건물로

확대해 2026년까지 주소기반 QR코드 건물번호판으로 전면 교체한다.

 

특히, 건물뿐만 아니라 건물이 없는 등산로, 데크길 등의 산책로,

안심귀갓길, 지하통로, 가로등, CCTV, 공원 등 재난·범죄 취약지역에도

주소정보 기반 긴급신고 및 행정서비를 제공하는 QR코드 주소

표지판을 확대·설치한다.

 

박종우 거제시장은 “QR코드 건물번호판 전면 교체로 누구나 언제

어디서든 신속하게 구조·구호를 요청하고, 시민의 행정서비스

접근성을 향상시켜 재난·범죄 예방 및 복지·안전 사각지대를

해소할 것”이라며, “시민들이 안전하고 편리한 스마트 도시 거제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거제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 거제뉴스(http://www.geoje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제호 : 거제뉴스 | 명칭 : 인터넷신문 | 경남 거제시 연초면 송정리 156-18번지 | TEL 055-637-6889 | FAX 055-637-4467
사업자등록번호 612-22-62311 | 등록번호 : 경남 아00042 | 등록일자 : 2007.9.5 | 발행연월일 : 2007.9.5
발행인 편집인 : 유정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정영
Copyright 2007 거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eojenews.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