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4.16 화 15:42
> 뉴스 > 종합
     
‘거제~통영 고속도로’기재부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사업 선정
예비타당성조사 소요 기간 단축 및 통과까지 전 행정력 집중
2024년 01월 06일 (토) 12:54:08 거제뉴스 caramd3355@hanmail.net
   
 
     
 

- 기획재정부, 2024년 제1차 재정사업평가위원회 심의․의결

- 예비타당성조사 소요 기간 단축 및 통과까지 전 행정력 집중

 

거제시는 지난 5일 기획재정부 김윤상 제2차관 주재로 열린 2024년

제1차 재정사업평가위원회에서 거제~통영 고속도로 건설사업이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사업으로 최종 선정됐다고 밝혔다.

 

거제~통영 고속도로는 국가간선도로망 남북 5축 완성을 통해 가덕도

신공항까지 연결하는 도로망 구축을 위한 사업으로 거제시 문동동에서

통영시 용남면 동달리까지 총 길이 24.6km로 4차로를 신설하는

계획이다.

 

총사업비는 1조 7,282억 원이며, 2035년 개통을 목표로 하고 있다.

2005년 대전~통영 고속도로 개통 이후 거제시민들은 지난 20여 년

동안 거제까지의 연장을 줄곧 요구해 왔으나, 사업성이 낮다는 이유로

예비타당성조사 신청조차 하지 못했다.

 

그러다 지난 2021년과 2022년 각각 국토부 제2차 국가도로망종합

계획(2021~2030)과 제2차 고속도로 건설계획(2021~2025)에 반영

하고 2023년 국토부 사전타당성조사를 거쳐 이번 기재부 예비타당성

조사 대상사업으로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

 

기재부 예비타당성조사 대상사업 선정을 위해 △지역구 국회의원의

정부 건의, △경남도․거제시의 국토부․기재부 등 중앙부처 방문,

△거제․통영․고성 3개 시․군 공동 범시(군)민 결의대회 및 서명운동

전개 등 지속적인 노력이 있었다.

 

또한, 거제시 양대조선사인 삼성중공업(주)과 한화오션(주)에서도

거제~통영 고속도로 조기 착공을 건의하는 건의문을 기획재정부에

제출한 것으로 알려졌다.

 

거제시 관계자는 “앞으로 9개월 걸친 예비타당성조사 결과에 따라

사업 추진 여부가 결정 되는 만큼 국토교통부, 한국도로공사, 경남도

등과도 긴밀히 협력해 적극 대응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한편, 박종우 거제시장은 “거제~통영 고속도로는 가덕도신공항,

남부내륙고속철도, 부산․진해신항 등과 연계하여 물류․산업․관광분야

핵심인프라로서 국가간선도로망 역할을 적시에 수행하기 위해서는

조기 착공이 반드시 필요하다”면서 “향후 진행될 예비타당성조사

소요 기간 단축과 통과를 위해 전 행정력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거제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 거제뉴스(http://www.geoje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제호 : 거제뉴스 | 명칭 : 인터넷신문 | 경남 거제시 연초면 송정리 156-18번지 | TEL 055-637-6889 | FAX 055-637-4467
사업자등록번호 612-22-62311 | 등록번호 : 경남 아00042 | 등록일자 : 2007.9.5 | 발행연월일 : 2007.9.5
발행인 편집인 : 유정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정영
Copyright 2007 거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eojenews.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