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12.9 토 11:50
> 뉴스 > 종합
     
한화오션, 해상풍력분야 투자 확대 ,신기술 개발 총력
투자금액 2000억원에서 3000억원으로 증액
2023년 11월 13일 (월) 09:51:19 거제뉴스 caramd3355@hanmail.net
   
 
     
 

□ 해상풍력 미래 성장동력 확보와 해양에너지 가치사슬 확장을 위한

신기술 개발 총력

 

한화오션(대표이사 권혁웅 부회장)이 해상풍력분야 투자 확대를 통해

미래 성장동력 확보와 해양 에너지 가치사슬(value chain) 확장을

위한 신기술 개발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한화오션은 최근 유상증자 신주발행가가 최종 확정되면서 지난 8월

발표한 해상풍력 토탈 솔루션 관련 투자를 2000억원에서 3000억원으

로 증액하기로 결정했다.

 

이를 바탕으로 한화오션이 경쟁우위를 보이고 있는 해상풍력발전기

설치선과 부유식 설비 제품군으로 사업 영역을 확장하고 이를 위한

기술력을 확보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최근 글로벌 환경 규제 강화로 신재생 에너지 시장이 급성장하고 있는

가운데 해상풍력발전 시장이 주목받고 있다. 이에 한화오션은 연간

18%씩 성장하는 해상풍력 사업에 본격적으로 뛰어들며 이를 중심

으로 한 해양 신재생에너지 가치사슬 육성에 나선다.

 

특히 국제에너지기구(IEA)가 발표한 유럽연합 주요 발전원 전망

자료에 따르면, 육∙해상 풍력 발전 비중은 지속적으로 상승해 2040년

에는 태양광과 원자력을 제치고 1위를 차지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한화오션이 계획하고 있는 해양 에너지 사업의 가치사슬은 ‘해상풍력

발전기 설치 → 해상 발전 → 해상 변전 → 해수의 담수화 → 물과

전기를 이용한 수소 및 암모니아 생산 → 수소 및 암모니아 운반선을

통한 이송’의 순이다.

 

먼저 해상에서 부유식 해상 풍력 발전기에서 생산한 전기를 해상 변전

설비를 통해 부유식 수소/암모니아 생산 설비로 전송하고, 해수를

담수로 전환하여 전기분해를 통해 수소 및 암모니아를 생산한다.

 

생산된 수소 및 암모니아는 전용 운반선을 이용하여 육지로 운송한다.

이 과정에서 탄소를 발생하는 화석연료는 전혀 사용되지 않는다.

 

한화오션은 이미 대형 부유식 설비에 대한 건조 기술력을 확보하고

있고, 무탄소 연료를 이용한 수소 및 암모니아운반선 건조 인증을 획득

한 바 있다.

 

또한 수소와 암모니아를 운송하기 위한 다양한 실증 설비들을 거제

사업장과 시흥R&D캠퍼스에 보유하고 있다.

 

이러한 실적을 바탕으로 통합적인 해양 에너지 가치사슬의 완성을

위해 모든 기술력을 투입할 계획이다. 한화오션 관계자는 “해상풍력은

물론 해양플랜트 설계/생산 기술과 계열사에서 개발하고 있는

수전해 기술, 수소저장 기술 등을 접목해 수소/암모니아 생산-저장-

이송 관련 해양 제품을 개발함으로써, ‘해양신기술 가치사슬  구축을

기대할 수 있을 것이다”고 말했다.

거제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 거제뉴스(http://www.geojenews.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제호 : 거제뉴스 | 명칭 : 인터넷신문 | 경남 거제시 연초면 송정리 156-18번지 | TEL 055-637-6889 | FAX 055-637-4467
사업자등록번호 612-22-62311 | 등록번호 : 경남 아00042 | 등록일자 : 2007.9.5 | 발행연월일 : 2007.9.5
발행인 편집인 : 유정영 | 청소년보호책임자 : 유정영
Copyright 2007 거제뉴스. All rights reserved. mail to webmaster@geojenews.kr